문재인 대통령은 4.7 재보궐 선거 당선된 신임 오세훈 서울시장·박형준 부산시장의 취임축하

서울시와 부산시의 현안에 대해 심도있는 대화를 나눌 예정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13:03]

문재인 대통령은 4.7 재보궐 선거 당선된 신임 오세훈 서울시장·박형준 부산시장의 취임축하

서울시와 부산시의 현안에 대해 심도있는 대화를 나눌 예정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4/21 [13:03]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오세훈 서울시장, 박형준 부산시장과의 오찬 간담회에 앞서 환담하고 있다. 2021.04.21.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21일 서면브리핑에서“서울·부산시장 초청 오찬 간담회”를 밝혔다.

 

박경미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4월 21일 낮 12시 청와대 상춘재에서 신임 오세훈 서울시장·박형준 부산시장과 오찬 간담회를 진행합니다”고 덧붙였다.

 

이 자리는 문재인 대통령의 뜻에 따라 오세훈 시장과 박형준 시장을 초청하고, 두 시장이 흔쾌히 응하여 이뤄진 것이다. 대통령비서실에서는 유영민 비서실장과 이철희 정무수석이 배석할 예정이다.

 

이 일정은 대한민국 제1·제2 도시인 서울과 부산의 현안에 대해, 야당 소속 지방자치단체장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힘을 모으는 것이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마련되었다. 신임 이철희 정무수석 취임 후 첫 야당 소속 단체장과 협치의 자리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4.7 재보궐 선거로 당선된 두 시장의 취임을 축하하고, 서울시와 부산시의 현안에 대해 심도있는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19 방역, 민생 경제 회복, 서민 주거 안정 등 국가적 문제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야당과의 소통과 협력에도 힘써 주기 바라며, 선거로 단체장이 바뀐 지자체와도 특별한 협력체제를 구축해 주기 바란다고 지시한 바 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congratulates Busan Mayor Oh Se-hoon Oh Se-hoon and Busan Mayor Park Hyeong-joon who were elected in the 4.7 by-election

 

Plan to have an in-depth conversation about current issues in Seoul and Busan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Blue House spokesman Park Gyeong-mi announced on the 21st at a written briefing on the “Lunch Meeting inviting Mayors of Seoul and Busan”.

 

Spokesman Park Kyung-mi added, “President Moon Jae-in will hold a luncheon meeting with the new Mayor of Seoul City Mayor Oh Se-hoon and Busan Mayor Park Hyeong-jun at the Blue House at Sangchunjae on April 21 at 12 pm.

 

The meeting was held at the will of President Moon Jae-in, inviting Mayors Oh Se-hoon and Park Hyeong-jun, and the two mayors willingly responded. In the Presidential Secretariat, Secretary General Yoo Young-min and Lee Chul-hee, Chief Executive Officer, will be present.

 

This schedule was prepared because it is very important to work together head-to-head with the heads of local governments belonging to the opposition party on current issues in Seoul and Busan, the first and second cities of Korea. It is the seat of the first meeting with the head of the opposition party after the inauguration of the new Lee Chul-hee, head of political affairs.

 

President Moon Jae-in will celebrate the inauguration of the two mayors who were elected by the 4.7 re-election by-election, and will have an in-depth dialogue between Seoul and Busan. In addition, it plans to exchange opinions on national issues such as COVID-19 quarantine, recovery of the economy for people's livelihood, and stable housing for the common people.

 

Prior to this, President Moon Jae-in instructed at a meeting of the chief advisors on the 19th that he would like to make efforts to communicate and cooperate with the opposition party, and to establish a special cooperation system with the local government, whose head of the group was changed by the election.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차예린 아나운서, 시집가는 날…웨딩 본식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