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시민의 아이디어로 밤을 밝히는 ‘서울 공공디자인 공모전’ 개최

7.1.(목)~7. 31.(토) 홈페이지 접수, 44개 작품 선정 총상금 2500만원 시상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06/01 [09:00]

서울시, 시민의 아이디어로 밤을 밝히는 ‘서울 공공디자인 공모전’ 개최

7.1.(목)~7. 31.(토) 홈페이지 접수, 44개 작품 선정 총상금 2500만원 시상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06/01 [09:00]

▲ 2021 서울 공공디자인 공모전 포스터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박연파 기자 ] = 서울시는 ‘서울의 밤, 서울의 빛’을 주제로 밤이 아름다운 도시 서울을 만드는 ‘2021 서울 공공디자인 공모전’을 개최한다.

‘서울 공공디자인 공모전’은 2007년 ‘시민과 더불어 만들어 가는 서울’을 위해 시작된 ‘시민 참여형 공공디자인’으로, 매년 새로운 주제를 선정해 시민의 참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제안 받아 우수작품을 선정·시상하고 있다. 수상작품은 실물로 전시하는 기회를 얻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서울시 전역에 설치돼 시민이 감상 가능한 참여형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공모전은 만 19세 이상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일반부와 중·고등학생이 참여할 수 있는 학생부로 나눠 모집하며, ①‘서울의 야간 관광 콘텐츠’, ②‘이웃의 밤을 위한 공공디자인’ 2개 부문으로 나눠 공모한다.

‘서울의 야간 관광 콘텐츠’는 ‘서울 라이트’와 연계한 포토존, 놀이기구 등 서울의 밤을 즐겁게 보낼 수 있는 빛을 활용한 공공디자인을 대상으로 하며, ‘이웃의 밤을 위한 공공디자인’은 산책길, 귀갓길, 갓길 등 도로에서 발생하는 범죄와 어두움으로부터 이웃을 편안하고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공공디자인을 대상으로 공모한다.

이번 공모전은 총 44개 작품을 선정해 총 2500만원의 상금과 서울특별시장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제출된 디자인은 활용성, 창작성, 조화성, 심미성, 주제 부합성을 기준으로 종합심사를 거쳐 일반부 21점, 학생부 23점을 선정하며 8월 중 최종 수상작을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수상한 작품 중 일부는 추후 DDP에서 열리는 서울 라이트(Seoul Light, DDP 공공의 빛)와 연계해 전시되며, 서울 곳곳에 공공디자인 개선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공모전을 통해 2007년부터 2020년까지 총 755점이 실물로 제작돼 박물관, 공원, 광장, 지하철역 등 서울시 공공장소 (77개소)에 설치됐다.

지난해에 선정된 작품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 설치돼 시민들에게 빛을 활용한 야간 콘텐츠의 새로운 경험을 선사한바 있다.

‘2021 공공디자인 공모전’은 특별한 자격 제한 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일반부와 학생부로 나눠 1인당 최대 1점(팀 공모불가)에 한해 제출 가능하다. 7월 1일(목)~31일(토) 한 달간, ‘서울우수공공디자인인증제’ 홈페이지에서 접수할 수 있으며, 참가 신청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고시·공고’ 또는 내 손 안에 서울 홈페이지, ‘서울 공공디자인 공모전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연식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의 일상생활에 즐겁고 안전한 야간경관을 선사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올해도 시민 여러분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서울 시내 곳곳에 선보일 수 있도록 이번 공모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반도의 중심인 서울은 600년 간 대한민국의 수도 역할을 해오고 있다. 그리고 현재 서울은 동북아시아의 허브로서의 역할을 하고 있다. 서울시는 시민들을 공공서비스 리디자인에 참여시킴으로써 서울을 사회적경제의 도시, 혁신이 주도하는 공유 도시로 변화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eoul hosts the ‘Seoul Public Design Contest’ to illuminate the night with citizens’ ideas

7.1.(Thu)~7. 31.(Sat) Website submission, 44 works selected and a total prize of 25 million won

 

[Introduction of the incident/ Reporter Park Yeon-pa] =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is holding the ‘2021 Seoul Public Design Contest’ under the theme of ‘Seoul Night, Seoul Light’ to create a beautiful city at night.

 

The 'Seoul Public Design Contest' is a 'citizen participatory public design' started in 2007 for 'Seoul that is made with citizens'. Each year, a new theme is selected and novel and creative ideas from citizens are suggested, and excellent works are selected and awarded. . The winning works not only have the opportunity to be exhibited in real life, but are also installed throughout Seoul, establishing themselves as a participatory event that citizens can appreciate.

 

The contest is divided into two categories: the general section, open to anyone 19 years of age or older, and the student section, where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can participate. The contest is divided into two categories: ① ‘Seoul Night Tour Contents’ and ② ‘Public Design for Neighbors Night’. do.

 

'Seoul Night Tour Contents' targets public designs that use light to enjoy the night of Seoul, such as photo zones and amusement rides in conjunction with 'Seoul Light', and 'Public Design for Neighbors Night' is a walking trail. The public design contest is for public designs that can comfortably and safely protect neighbors from crimes and darkness that occur on roads such as , back, and shoulder roads.

 

In this contest, a total of 44 works will be selected and awarded a total of 25 million won in prize money and the Seoul Mayor's Award.

 

The submitted designs will undergo a comprehensive evaluation based on usability, creativity, harmony, aesthetics, and theme conformity, and 21 points for the general section and 23 points for the student section will be selected and the final winners will be announced in August.

 

In addition, some of the winning works will be exhibited in connection with Seoul Light (DDP Public Light) to be held at DDP in the future, and will be used for public design improvement projects throughout Seoul.

 

Meanwhile, from 2007 to 2020, a total of 755 items were produced in real form through the contest and installed in public places (77 places) in Seoul, such as museums, parks, plazas, and subway stations.

 

The works selected last year were installed at Dongdaemun Design Plaza (DDP), giving citizens a new experience of nighttime content using light.

 

Anyone can apply for the ‘2021 Public Design Contest’ without any special qualifications, and can only submit a maximum of 1 point per person (team competition is not allowed), divided into the general section and the student section. For one month from July 1 (Thu) to 31 (Sat), you can apply on the 'Seoul Excellent Public Design Certification System' website, and for more information on the application for participation, see 'Seoul City Notice/Announcement' or the Seoul website in my hand, You can check it on the 'Seoul Public Design Contest Blog'.

 

Yoo Yeon-sik, head of Seoul’s Culture Division, said, “I hope this contest will provide an opportunity to provide a pleasant and safe night view to the daily lives of citizens who are exhausted from the prolonged COVID-19. We ask for your interest and participation in this contest.”

 

Seoul, the center of the Korean Peninsula, has served as the capital of the Republic of Korea for 600 years. And now, Seoul is playing the role of a hub in Northeast Asia. By engaging citizens in public service redesign, Seoul is trying to transform Seoul into a city of social economy and a shared city driven by innovation.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서은수, 청량한 여름 햇살 같은 여신 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