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 떨어지는 동거’ 장기용-이혜리, 첫 만남과 동시에 ‘구미호 본진’ 입성

백선우, 최보림 작가가 뭉쳐 기대감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5/18 [10:59]

‘간 떨어지는 동거’ 장기용-이혜리, 첫 만남과 동시에 ‘구미호 본진’ 입성

백선우, 최보림 작가가 뭉쳐 기대감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1/05/18 [10:59]

 

 

[사건의내막/ 박보미 기자] = tvN 새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 장기용-이혜리가 첫 만남과 동시에 ‘구미호 본진’에서 마주한다.

 

오는 5월 26일(수) 첫 방송 예정인 ‘간 떨어지는 동거’(연출 남성우/ 극본 백선우, 최보림/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JTBC 스튜디오)는 999살 구미호 어르신 신우여와 쿨내나는 99년생 요즘 인간 이담이 구슬로 인해 얼떨결에 한집살이를 하며 펼치는 비인간적 로맨틱 코미디.평점 9.97점의 동명 네이버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드라마 ‘꼰대 인턴’에서 재기 발랄한 연출력을 뽐낸 남성우 감독과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의 백선우, 최보림 작가가 뭉쳐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장기용은 999살 엄근진(엄격-근엄-진지의 줄임말) 구미호 어르신 ‘신우여’ 역을, 이혜리는 구미호한테도 할말 다하는 99년생 요즘 인간 ‘이담’ 역을 맡았다. 얼떨결에 시작되는 ‘구미호와 인간’의 한집살림 로맨스가 안방극장에 웃음과 설렘을 동시에 안길 예정이다. 그런 가운데 신우여와 이담의 첫 만남 직후 구미호 본진 입성을 담은 현장 스틸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에는 신우여와 이담의 대치가 담겼다. 신우여는 차분하고 우아하게 이담을 바라보고 있는데, 서늘하면서도 여유로운 신우여의 분위기가 오히려 보는 이들을 설레게 한다. 반면 이담은 화들짝 놀라 동공지진을 일으키고 있는 모습. 멀찍이 거리를 둔 채 서로를 바라보는 신우여와 이담의 모습에서 과연 두 사람이 어떤 상황에 놓인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는 신우여와 이담의 첫 만남 직후의 상황을 담은 것. 특히 이담이 신우여 본진에 입성해 관심을 높인다. 어찌된 영문으로 이담은 첫 만남과 동시에 구미호 신우여 본진 들어서게 된 것인지, ‘구미호’ 신우여와 ‘인간’ 이담의 한집살림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이에 ‘간 떨어지는 동거’ 측은 “장기용과 이혜리는 첫 촬영부터 완성형 케미스트리와 호흡을 자랑하며 스태프들의 미소를 자아냈다”면서 “대형사고급 첫 만남부터 구미호와 인간의 한집살림까지 속도감 있는 간 큰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니 첫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는 ‘마우스’ 후속으로 5월 26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제공 = tvN 간 떨어지는 동거>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서은수, 청량한 여름 햇살 같은 여신 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