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예령 “대통령과 민주당은 국민들만 바라보고 국민위한 진정한 리더십 보여라”

“대통령은 지금이라도 초심을 기억하고 세 후보자 지명을 철회해야”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5/12 [12:32]

김예령 “대통령과 민주당은 국민들만 바라보고 국민위한 진정한 리더십 보여라”

“대통령은 지금이라도 초심을 기억하고 세 후보자 지명을 철회해야”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5/12 [12:32]

▲ 김예령 국민의힘  대변인. 2020.09.10.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김예령 국민의힘 대변인은 오늘 12일 논평에서 “대통령과 민주당은 국민들만 바라보고 국민을 위한 진정한 리더십을 보여라”고 밝혔다.

 

김예령 국민의힘 대변인은 “국민과 야당의 반대에도, 문재인 대통령은 기어이 부적격 3인방 장관 후보자들의 임명을 강행할 태세다”면서 “결국 남은 1년마저 오만과 독선으로 채우겠다는 것인가. 4·7 재·보궐선거에서의 준엄한 심판을 겸허히 받들겠다더니 반성과 성찰의 노력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행태다”고 덧붙였다. 

 

김예령 대변인은 “세 명의 후보자 임명을 강행한다면, 야당 동의 없이 임명된 장관급 인사가 32명으로 늘어나는 불명예 기록까지 갈아치우게 된다”라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대선후보 시절부터 ‘5대 인사원칙’을 강조해왔다. 당선 이후에는 ‘7대 원칙’으로 강화하며 이 중 하나라도 해당되면 고위공직자 임용에 원천 배제하겠다고 국민 앞에 약속했다”고도 했다.

 

그런데 김예령 대변인은 “이제는 장관 후보자들의 논문 표절, 위장 전입, 관세법 위반, 세금 탈루 등 수많은 의혹에도 검증실패가 아니라고 한다”면서 “되려 흠결만 따지는 무안주기식 청문회가 문제라며 적반하장이다”고 꼬집고 나섰다.

 

“야당이 반대한다고 해서 인사 검증 실패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라니 이에 김예령 대변인은 “대통령이 할 말인가?”라면서 “국정을 책임질 고위공직자 후보이기에 능력 뿐 아니라 도덕성을 갖췄는지도 따지는 것이 정상이다”라며“문 대통령 자신이 이미 야당 대표 시절 박근혜 정부 장관 후보자들의 도덕성을 문제 삼아 사퇴를 요구하지 않았나”라고 지적했다.

 

심지어 김예령 대변인은 “민주당 내부에서조차 반대 의견이 나오고 있다. ‘여러 생각이 들었다’,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다’, ‘민심에 크게 못 미친다’는 양심의 목소리까지 막을 순 없는 법이다”면서 “민주당 지도부는 대통령의 눈치가 아닌 국민의 눈치를 살피라. ‘당 주도의 당청관계’를 주장해온 집권 여당의 수장 송영길 대표의 입장은 무엇인가”라면서 “문 대통령 발언에 대해 ‘여러 생각이 들었다’고 한 만큼 송 대표만이라도 정제된 생각을 제대로 펼치기 바란다”고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한편 김예령 대변인은 “민주당의 4·7 재·보궐선거 참패 원인을 자체 분석한 결과, ‘조국 사태’와 ‘부동산 문제’ 등이 주요 패인으로 꼽혔고 ‘대통령의 리더십’에 실망했다는 지지층의 조사가 나왔다고 하니 조사에만 그칠 것이 아니라 꼼꼼히 살피시라”면서 “자승자박(自繩自縛)이긴 하나 숱한 의혹과 흠결에도 임명을 강행했던 장관들이 정국을 어지럽힌 주범이 되어 부동산과 법치 등 민생을 악화시켰던 지난 과거를 돌이켜보길 바란다”고 충고를 날렸다.

 

그리고 김예령 대변인은 “대통령은 지금이라도 초심을 기억하고 세 후보자 지명을 철회해야 한다”면서 “그럼에도 국민의 뜻을 외면하고 임명을 강행한다면, 민주당이 국민 눈높이에 맞는 결단을 내려야 할 것”이라며 “오직 국민만 바라보길 권고한다”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Kim Ye-ryeong “The President and the Democratic Party only look at the people and show genuine leadership for the people”

 

“The President must remember the initial intention even now and withdraw the nominations of the three candidates.”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ol] = In a commentary on the 12th, Kim Ye-ryeong, a spokesman for the People's Strength, said, "The President and the Democratic Party should only look at the people and show genuine leadership for the people."

 

Spokesman Kim Ye-ryeong said, “Even despite opposition from the people and opposition parties, President Moon Jae-in is poised to enforce the appointment of candidates for the three ineligible ministerial ministers. In the end, will the remaining one year be filled with arrogance and self-righteousness? He added, “It is a behavior that cannot be found as an effort of reflection and reflection, even though he will humbly accept the strict judgment in the 4·7 re-election and by-election.”

 

Spokesman Kim Ye-ryeong said, “If the appointment of three candidates is enforced, the number of ministerial-level personnel appointed without the opposition party's consent will increase to 32.” He said, “President Jae-in Moon has emphasized the'Five Personnel Principles' since the days of presidential candidates. . After being elected, he reinforced the “Seven Principles,” and promised to the public that if any of these were met, the source would be excluded from the appointment of high-ranking officials.”

 

However, spokesman Kim Ye-ryeong said, "Now, it is not a verification failure even for numerous suspicions such as plagiarism of candidates' thesis, transfer of disguise, violation of customs law, and tax evasion."

 

"I don't think it's a failure to verify personnel just because the opposition party opposes it," said Kim Ye-ryeong, who said, "Is it what the president will say?" He said, "Because it is a candidate for a high-ranking public official who will be responsible for state administration, it is normal to consider not only ability but also morality." "Haven't President Moon himself requested the resignation, taking the morality of the Park Geun-hye government minister's candidates already as the opposition representative?"

 

Even spokesman Kim Ye-ryeong said, “There are oppositional opinions even inside the Democratic Party. It is a law that cannot stop even the voices of conscience such as'I have had many thoughts','it doesn't fit the people's level', and'it doesn't go far beyond the public sentiment'. "The Democratic Party's leadership should look at the people's eyes, not the president's. What is the position of CEO Song Young-gil, the head of the ruling party, who has insisted on'party-led relations with the ruling party'. Voiced criticism.

 

Meanwhile, spokeswoman Kim Ye-ryeong said, “As a result of self-analysis of the cause of the Democratic Party's defeat in the 4/7 re-election by-election,'the motherland crisis' and the'real estate issue' were cited as major failures. It is said that it came out, so do not stop investigating it, but take a close look." I hope you look back.”

 

And spokesman Kim Ye-ryeong said, “The President must remember his initial intentions and withdraw the nomination of the three candidates. Even then, if the Democratic Party ignores the will of the people and enforces the appointment, the Democratic Party will have to make a decision that meets the standards of the people.” It is recommended that only the people look at it.”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유진, 흑화한 오윤희 강렬 눈빛 '걸크러시 뿜뿜'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