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산단공, 중소·중견기업 수출촉진 MOU 체결

여의도 수은 본점에서 만나 아래와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서에 서명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05/03 [14:26]

수출입은행-산단공, 중소·중견기업 수출촉진 MOU 체결

여의도 수은 본점에서 만나 아래와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서에 서명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05/03 [14:26]

▲ 왼쪽부터 방문규 수은 행장과 김정환 산단공 이사장이 중소·중견기업 수출촉진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박연파 기자] =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방문규, 이하 수은)은 3일 한국산업단지공단(이사장 김정환, 이하 산단공)과 ‘산업단지 중소·중견기업 수출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방문규 수은 행장과 김정환 산단공 이사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수은 본점에서 만나 아래와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두 기관이 이날 맺은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산단공이 산업단지 내 입주한 유망 수출기업(글로벌 선도기업[1], 수출타깃 기업[2], 스마트그린 산단 기업[3], 국내 복귀 기업 등)을 수은에 추천 △수은이 적격 기업에 대해 운영 자금, 시설 자금, R&D 자금, M&A 자금 등을 우대지원 △기업 정보 상호 제공 등이다.

수은은 정부의 중소·중견기업 육성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수출, 수입, 해외투자 등과 관련해 대출·보증 등 다양한 금융상품을 지원하고 있다.

산단공은 수출 유망기업 맞춤형 지원을 위해 2018년부터 수출타깃 기업을 선정해 기업진단부터 수출 상담, 후속 조치까지 단계별 수출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수은은 산업단지에 입주한 유망 기업들의 수출 활동을 촉진하고, 수출 확대에 기반이 되는 기술·설비 확보에 대한 금융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

산단공은 유망 수출기업 정보 공유와 추천 등을 통해 이들 기업이 수은의 우대 금융 서비스에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이와 함께 산단공은 수은의 히든챔피언 육성사업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할 계획이다.

히든챔피언 육성사업은 수은이 2009년부터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을 위해 국내 최초로 ‘한국형 히든챔피언 사업’을 시작해 기술력과 성장잠재력이 높은 중소·중견기업을 선정, 금융서비스 및 맞춤형 경영정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방문규 수은 행장은 이날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뒤 “수은과 산단공의 역량과 경험을 유기적으로 활용해서 유망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지원과 우리 기업의 디지털 전환, 저탄소·고효율 에너지 혁신 등에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환 산단공 이사장도 같은 자리에서 “이번 업무협약이 산업단지 입주 기업의 수출 촉진, 기술 및 설비 마련, 스마트그린 산단의 조기 정착화 등에 좋은 성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1] 글로벌 선도기업 : 산업단지 내 입주한 중소·중견기업 중에서 혁신역량, 성장성 또는 시장점유율이 높은 기업(2021년 4월 현재 301개사 선정)
[2] 수출타깃 기업 : 산업단지 내 입주한 수출 초보 기업 중에서 선정(2021년 4월 현재 165개사)
[3] 스마트그린 산단 : 디지털·그린 뉴딜을 융합해 기존 산업단지를 에너지 소비 효율화, 기업혁신 역량 제고, 친환경 제조가 가능한 산업단지로 전환하는 사업(2021년 4월 현재 총 7개 산단(입주사 3만4732개사)을 스마트그린 산단으로 지정)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Export-Import Bank and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signed an MOU to promote export of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Meet at the Mercury Headquarters in Yeouido and sign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following contents

 

[Introduction of the case/ Reporter Park Yeon-pa] = The Export-Import Bank of Korea (Chief Bank Visit Kyu, hereinafter Su-eun hereinafter)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Korea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Chairman Kim Jeong-hwan, hereinafter referred to as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on the 3rd Said that it has signed.

 

Chairman of Sang-gyu Sang-gyu and Chairman of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Jeong-Hwan Kim met at the Mercury Headquarters in Yeouido this morning an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following contents.

 

The main contents of the business agreement signed by the two organizations on this day are: △Promising export companies (global leading companies[1], export target companies[2], smart green industrial complex companies[3], domestic return companies, etc.) Recommend to Mercury △Preferential support for operating funds, facility funds, R&D funds, M&A funds, etc. to companies eligible for Mercury △Providing mutual company information.

 

Mercury supports various financial products such as loans and guarantees in relation to exports, imports, and overseas investment in order to meet the government's policies to foste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 order to provide customized support for promising export companies, the Industrial Complex has been providing step-by-step export support from business diagnosis to export consultation and follow-up by selecting export target companies from 2018.

 

With the signing of this business agreement, the company plans to promote export activities of promising companies in the mercury industrial complex and expand financial support for securing technologies and facilities that are the basis for expanding exports.

 

The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plans to help these companies more easily access mercury's preferential financial services by sharing information and recommending promising export companies.

 

In addition,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plans to actively cooperate with Mercury's hidden champion development project.

 

In the Hidden Champion Promotion Project, Mercury started the'Korean Hidden Champion Project' for the first time in Korea to foster global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 2009, and selected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with high technology and growth potential, providing financial services and customized management information services .

 

After signing the business agreement on the same day, Chairman Sang-gyu Su-eun said, “I will use the capabilities and experiences of Mercury and Industrial Complex Corporation organically to support promising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to advance into overseas markets, and contribute to the digital transformation of Korean companies, low carbon and high efficiency energy innovation "I said.

 

Industrial Complex Chairman Kim Jeong-hwan also said, “I hope this business agreement will lead to good results in promoting exports of enterprises in the industrial complex, preparing technology and facilities, and early settlement of the Smart Green Industrial Complex.”

 

[1] Global Leading Companies: Companies with high innovation capacity, growth potential, or market share among small and mid-sized companies occupied in the industrial complex (301 selected as of April 2021)

[2] Export target companies: Selected from among the novice export companies occupied in the industrial complex (165 as of April 2021)

[3] Smart Green Industrial Complexes: A project to convert existing industrial complexes into industrial complexes capable of efficient energy consumption, enhancement of corporate innovation capabilities, and eco-friendly manufacturing by converging digital and green New Deal (as of April 2021, a total of 7 industrial complexes (3 tenants) 4,332 companies) designated as Smart Green Industrial Complex)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유진, 흑화한 오윤희 강렬 눈빛 '걸크러시 뿜뿜'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