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기부·나눔 단체 초청 행사” 대통령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성금 기부

나눔 문화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전액 위기에 처한 지구촌 어린이를 위해 사용될 예정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3/12/05 [10:27]

“2023 기부·나눔 단체 초청 행사” 대통령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성금 기부

나눔 문화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전액 위기에 처한 지구촌 어린이를 위해 사용될 예정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3/12/05 [10:27]

 

[사건의내막/박연파 기자] = 유니세프한국위원회(회장 정갑영)는 대통령실과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2023 기부·나눔 단체 초청 행사’에 참여하고 성금을 기부 받았다고 12월 5일 밝혔다.

 

행사에는 지난 9월 파키스탄 홍수 피해 어린이 돕기에 1억 원의 기금을 기부하며 유니세프한국위원회 고액후원자 모임인 ‘아너스클럽’ 멤버가 된 최화수 후원자 (서울삼성안과 대표원장)가 기부자 대표로 함께했다.

 

대통령실을 통해 전달된 이번 성금은 기부 단체 활동을 격려하고 나눔 문화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전액 위기에 처한 지구촌 어린이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정갑영 유니세프한국위원회 회장은 “우리나라의 일반 국민들이 참여하는 풀뿌리 기부문화는 어느 선진국 못지않게 성숙한 반면 기업부문의 기부활동은 상대적으로 그만큼 활발하지 않은 것 같다. 앞으로 기업의 ESG 활동과 연계해 기업부문에서도 우리 경제수준에 걸 맞는 기부문화가 널리 확산되길 바라며 전 세계 어린이를 향한 더 많은 관심과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유니세프(UNICEF, 유엔아동기금)는 유엔아동권리협약에 아동권리 증진에 대한 역할이 명시적으로 언급된 유일한 기관으로서 전 세계 어린이를 위해 보건, 영양, 식수·위생, 교육, 보호, 긴급구호 등의 사업을 펼치는 유엔 산하기구이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이러한 유니세프를 한국에서 대표하는 기관으로서 전 세계 어린이들을 위한 기금을 모금하고 유니세프아동친화사회 만들기 사업 등을 통해 국내 어린이 권리를 증진한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23 donation and sharing group invitation event” President’s Office donates money to UNICEF Korean Committee

 

It was designed to encourage a culture of sharing, and the entire amount will be used to help children in crisis around the world.

 

[Inside story of the incident/Reporter Park Yeon-pa] = UNICEF Korean Committee (Chairman Jeong Gap-young) announced on December 5 that it participated in the ‘2023 Donation and Sharing Organization Invitation Event’ hosted by the Presidential Office and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d received donations.

 

At the event, sponsor Choi Hwa-soo (Director of Samsung Eye Clinic, Seoul), who donated 100 million won to help children affected by floods in Pakistan last September and became a member of the ‘Honors Club’, a group of major donors of the Korean Committee for UNICEF, participated as a representative donor.

 

This donation, delivered through the President's Office, was designed to encourage the activities of donation organizations and encourage a culture of sharing, and the entire amount will be used to help children in crisis around the world.

 

Jeong Gap-young, Chairman of the Korean Committee for UNICEF, said, “While Korea’s grassroots donation culture involving the general public is as mature as any developed country, the corporate sector’s donation activities seem to be relatively not as active. “I hope that in the future, a donation culture commensurate with the level of our economy will spread widely in the corporate sector in connection with corporate ESG activities, and we ask for more interest and participation for children around the world,” she said.

 

UNICEF (United Nations Children's Fund) is the only organization whose role in promoting children's rights is explicitly mentioned in the UN Convention on the Rights of the Child. It provides health, nutrition, water and sanitation, education, protection, and emergency relief for children around the world. It is a UN-affiliated organization that conducts business. UNICEF Korean Committee is the organization representing UNICEF in Korea and raises funds for children around the world and promotes children's rights in Korea through UNICEF child-friendly society creation projects.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오연서, '싱글즈' 화보 A컷 공개! '독보적인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