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의내막 1177호 2주합본호(2월4주/3월1주) 헤드라인뉴스

사건의내막 | 기사입력 2023/03/06 [17:50]

사건의내막 1177호 2주합본호(2월4주/3월1주) 헤드라인뉴스

사건의내막 | 입력 : 2023/03/06 [17:50]

▲ 사건의내막1177호  © 사건의내막



검사 출신 윤석열 대통령, ‘노조와의 전쟁선포 내막

대통령 노조와의 전쟁 모든 적폐 뿌리 뽑겠다

 

-, “깊게 뿌리박힌 노조 적폐 청산하겠다연이어 선언

-“우리나라 발전 가로막는 모든 적폐 끝까지 뿌리 뽑겠다

 

검사 출신 윤석열 대통령이 노조와의 전쟁을 이끌어가도 있다. 윤석열 대통령은 국민 혈세 수천억 정부지원금을 사용하면서 법치를 부정하고, 사용 내역 공개를 거부하는 노조의 행위에 단호한 조치를 취할 수밖에 없다고 피력했다. 윤 대통령은 잇따라 노조에 뿌리박힌 적폐를 청산하겠다고 선언, 노조와의 투쟁 전선을 형성했다. <관련기사 2-3>

 

전문가 단독 인터뷰 김영석 토목환경공학 박사

북한 핵무기 공격보다 방사능 물 오염더 위험

 

-북한, 핵무기 공격보다 더 위험한 장난 할 수 있어

-‘우라늄-235’ 핵분열 일으키면 다양한 방사능 물질 나와

 

핵무기 공격보다 더 위험한 장난을 할 수 있습니다. 피해가 큰 세슘-137(30)등이 있습니다. 박카스 음료 한병 정도 분량인 120ml의 세슘-137을 팔당댐 상류에 몰래 흘리면 수도권 2600만 명의 식수와 생활용수는 그 순간 끊기게 됩니다.”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상 이후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인상 내막

기준금리 인상 핑계 과다수익 챙기는 시중은행

 

-물가상승 억제 대책으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 인상

-시중은행 대출금리 인상으로 기업과 가계에 고통 줘

 

물가상승의 억제 대책으로 한국은행은 기준금리를 인상했는데 이것은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인상으로 이어져 많은 기업인과 가계에 고통을 주고 있다. <관련기사 6-7>

 

인간 탐색 소명감을 가지고 살아온 사람

이길여 가천대 총장, 이런 분 또 있을까?

 

-공부와 일, 환자에 빠져 사느라 결혼도 하지 않아

-이길여 삶과 정신 크게 기리는 사업 일어나야

 

이길여 가천대 총장, 산부인과 의사가 돈을 많이 벌던 시절 순저히 선진 의료를 배우기 위해 미국 유학을 간 것도 남다른 혜안을 가졌음을 보여준다. <관련기사8>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inside story of the case No. 1177 2nd week combined (4th week of February / 1st week of March) Headline News

 

Prosecutor-turned-President Yoon Seok-yeol declares ‘war against labor unions’

 

“We will root out all the evils of the war against the president’s union”

 

-Jun, “I will end the deep-rooted union corruption” one after another declaration

-“We will root out all the evils that hinder our country’s development”

 

 

President Yoon Seok-yeol, a former prosecutor, is leading the war against labor unions. President Yoon Seok-yeol said, "We have no choice but to take firm action against the union's act of denying the rule of law and refusing to disclose the details of the use while spending hundreds of billions of won in government subsidies." President Yoon declared one after another that he would end the evils rooted in the labor unions, forming a front for struggle against the labor unions. <Related article pages 2-3>

 

 

An exclusive interview with an expert Youngseok Kim, Ph.D. Civil and Environmental Engineering

'Radioactive water contamination' more dangerous than North Korea's nuclear attack

 

 

-North Korea can play a more dangerous prank than a nuclear attack

- When ‘uranium-235’ fission occurs, various radioactive materials are released.

 

“You can play more dangerous pranks than a nuclear attack. There are cesium-137 (30 years) with great damage. If 120 ml of cesium-137, the equivalent of a bottle of Bacchus, is secretly spilled upstream of Paldang Dam, drinking water and living water for 26 million people in the metropolitan area will be cut off at that moment.”

 

 

The inside story of commercial banks raising lending rates after the Bank of Korea raised the base rate

Commercial banks taking excessive profits as an excuse to raise the base rate

 

 

- The Bank of Korea raises the base interest rate as a measure to control inflation

-Inflicting pain on businesses and households due to commercial bank loan interest rate hikes

 

 

As a countermeasure against inflation, the Bank of Korea raised the base interest rate, which has led to an increase in lending rates by commercial banks, causing pain to many businessmen and households. <Related articles on pages 6-7>

 

 

A person who has lived with a sense of calling to explore humanity

Lee Gil-ya, president of Gachon University, is there anyone else like this?

 

 

 

-I'm too busy studying, working, and living with patients, so I'm not getting married.

- Victory, a business that greatly honors life and spirit must happen

 

 

Lee Gil-ya, president of Gachon University and an obstetrician-gynecologist, went to study in the United States to learn advanced medical care when he was earning a lot of money. <Page 8 of related articles>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청아, 세련된 아름다움 가득 담은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