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의내막 1168호 2주합본호(10월3주/10월4주) 헤드라인뉴스

사건의내막 | 기사입력 2022/10/20 [15:10]

사건의내막 1168호 2주합본호(10월3주/10월4주) 헤드라인뉴스

사건의내막 | 입력 : 2022/10/20 [15:10]

▲ 사건의내막 1168호  © 사건의내막



윤석열 대통령께 올리는 공개서한

“윤석열 대통령은 북 김정은 꼭 만나야”

 

-동학의 사인여천(事人如天)정신…“사람 섬기기를 한울님같이 하라”

-윤 대통령, 이 정신으로 북한 김정은 위원장 만나 민족 미래 의논해야

 

“대한민국 윤석열 대통령님과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서로의 불신을 털고 민족의 미래를 의논해야 합니다.”“동학에서는‘사람 섬기기를 한울님 같이 하라’고 하였습니다.<관련기사2-3면>

 

 

한때DJ 저격수였던 주성영 전 의원이 쓴 ‘박정희와 김대중’ 화제인 이유

“10만원권 지폐에 DJ 얼굴 넣자” 주장

-DJ에게 용서 비는 마음으로 ‘박정희와 김대중’ 출간

-한국의 민주화‧정보화에 김대중 전 대통령 공 절대적

 

한때 김대중 전 대통령 저격수였던 주성영 전 하나라당 의원이 최근에 “김대중 전 대통령께 용서를 빈다”라고 과거를 회상하며‘박정희와 김대중’이라는 책을 펴낸 사연을 공개했다.  <관련기사4-5면>

 

종교단체의 고가 건물 신축 비판 왜 나오나?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수천억 고가 건물’비판

 

-신축 고가 건출물, 정부가 건립한 서울역사박물관의 2배 규모

-일본 A교인 “현금은복지,교육.2세들.세계 평화 위해 쓰여야”

 

최근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옛이름 통일교회)이 경기도 가평군 설악면 송산리 산 108번지 일대에 건립 중인 천원궁(박물관)이 호화로운 종교 건물 논란에 휩싸이고 있다. 수천억 원에 달할 거액의 건축비가 비난의 대상이 됐다. <관련기사 6-7면>

 

전문가 칼럼 ‘사회인’ 만드는 새 교육을 하자

김형석 철학교수는 102세…100세 시대를 생각

 

-60세 이후의 삼에 부여한 ‘사회인’이라는 정체성이 놀라워

-인생 3기 시작하는 사람들이 ‘사회인’ 되도록 새 교육 필요

 

김형석 연대 명예철학교수는 102세다. 그러나 지금도 여기저기서 명강사로 초청받는다. 우연히 유트브로 들은 김교수의 강의에 공감하면서 100세 시대를 생각한다. <관련기사 8면>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story of the case No. 1168, two-week combined edition (October 3rd/October 4th) Headline News

 

Open letter to President Yoon Seok-yeol

 

“President Yun Seok-yeol must meet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 Donghak's spirit of sign Yeocheon... “Serving people like Hanul-nim”

 

-President Yun must meet with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in this spirit to discuss the future of the nation

 

 

 

“President Yun Seok-yeol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Chairman Kim Jong-un of North Korea should dispel each other’s distrust and discuss the future of the nation.”

 

 

 

 

 

Why is 'Park Jung-hee and Kim Dae-jung' written by former lawmaker Joo Seong-young, who was once a DJ sniper, a hot topic?

 

“Let’s put a DJ face on the 100,000 won bill”

 

-Published ‘Park Jung-hee and Kim Dae-jung’ with a heart for forgiveness to the DJ

 

-Ex-President Kim Dae-jung's contribution to Korea's democratization and informatization is absolutely essential

 

 

 

Former Hanara Party lawmaker Joo Seong-young, who was once a sniper for former President Kim Dae-jung, recently revealed the story of publishing a book called ‘Park Jung-hee and Kim Dae-jung’, recalling the past, saying, “I ask for forgiveness from former President Kim Dae-jung.” <Related article pages 4-5>

 

 

 

Why are religious groups criticizing the construction of expensive buildings?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Reunification Criticizes ‘Hundreds of Billions of Expensive Buildings’

 

 

 

-A newly built high-rise building, twice the size of the government-built Seoul Museum of History

 

- Japanese A school member “Cash should be used for welfare, education, second-generation, world peace”

 

 

 

Recently, the Cheonwon Palace (museum), which is being built by the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formerly known as Unification Church) in the area of ​​San 108, Songsan-ri, Seorak-myeon, Gapyeong-gun, Gyeonggi-do, is embroiled in controversy over a luxurious religious building. The huge construction cost of hundreds of billions of won has been the subject of criticism. <Related article pages 6-7>

 

 

 

Let's do a new education to create an expert column 'member of society'

 

Kim Hyung-seok, professor of philosophy, is 102 years old… Think 100 years old

 

 

 

-The identity of a ‘social worker’ given to ginseng after the age of 60 is surprising

 

-New education is needed so that people who start their third life become ‘members of society’

 

 

 

Kim Hyung-seok, an honorary professor of philosophy at the regiment, is 102 years old. But even now, he is invited as a famous lecturer here and there. I sympathize with Professor Kim's lecture, which I accidentally heard on YouTube, and think of the 100-year-old era. <Related Articles on page 8>

 

 

 

penfree1@hanmail.net

 

측면 패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김윤혜, 감각적 무드와 비현실적 비주얼 돋보이는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