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시착, AB6IX 젠틀 댄디, 여심 올킬 비주얼 화보 공개

언제나 자신들만의 색깔로 무대를 채워가는 그룹 AB6IX의 심쿵 비주얼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1:14]

불시착, AB6IX 젠틀 댄디, 여심 올킬 비주얼 화보 공개

언제나 자신들만의 색깔로 무대를 채워가는 그룹 AB6IX의 심쿵 비주얼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1/01/26 [11:14]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언제나 자신들만의 색깔로 무대를 채워가는 그룹 AB6IX의 심쿵 비주얼 화보

 

당당한 싱글들을 위한 즐거운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지난 18일 약 2개월 반 만에 리패키지 앨범 <SALUTE : A NEW HOPE>을 발매하며 초스피드로 컴백, 희망찬 멜로디와 가사로 지친 이들의 마음을 위로해 주고 있는 그룹 AB6IX의 댄디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눈이 내리는 낭만적인 날, 아늑하고 따뜻한 공간에서 촬영을 시작한 AB6IX 웅, 동현, 우진, 대휘는 달콤한 매력의 댄디 가이로 변신, 바라만 봐도 심쿵 하는 비주얼로 여심을 설레게 만들었다. 4명의 소년은 포근한 남친 룩의 니트 스타일부터 클래식 영화 속 주인공 같은 빈티지룩까지 뭘 입어도 완벽한 스타일을 자랑, 떠오르는 화보 천재라는 소리를 들었다. 특히, 개성 넘치는 멤버들 간의 훈훈한 케미는 보는 이들까지 흐뭇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열정과 노력으로 똘똘 뭉친 AB6IX  

이제 막 데뷔 2년 차를 맞이한 그룹 AB6IX 멤버들은 누가 한 팀 아니랄까 봐 하나같이 ‘노력파’라는 평가를 듣고 있다. 일단 목표를 정하면 정신을 똑바로 차린 채 나아간다는 대휘는 ‘천재’라는 이미지에 대해 “남들보다 잠 덜 자고 공부 더 해서 이 자리까지 오게 된 건데, 타고난 능력으로 어렵지 않게 만들어나가는 이미지로 굳어진 것 같아 아쉬워서 그것을 깨기 위해 새롭게 이미지를 덧씌우는 중이다”라며 끊임없이 노력하는 멤버들의 열정에 대해 밝혔다. 평소 시집과 소설 등을 읽으며 문학적인 가사를 쓰는 동현 역시 “닉네임 중 두 개가 ‘김단호’ ‘김냉정’일 정도로 어떤 부분에 있어서는 단호하고 냉정하다.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겸손과 예의다”라며 초심을 잃지 않으려는 의지를 밝혔다.

 

하고 싶은 게 많은 욕심쟁이들

요즘 유행하는 MBTI 테스트에서 ‘자유로운 영혼의 연예인’이라는 결과가 나왔다는 웅은 “몸을 쓰거나 토크를 자유롭게 할 수 있는 예능 프로그램에도 출연하고 싶고 뮤지컬과 연기도 하고 싶다. 의외로 욕심이 많은 편이다”라며 다양한 활동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음악적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계속 보여드리고 싶다. 좋은 앨범을 더욱 많이 낼 것을 목표로 삼아본다”라는 대휘, “어쿠스틱한 사운드와 R&B가 어우러진 음악 장르에도 도전해보고 싶다”라는 동현, “다양한 아티스트와의 컬래버레이션은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된다. 신선하고 새로운 것들을 배울 수 있으며 좀 더 넓은 세상으로 한 발자국 내딛는 느낌이다”라는 우진 등, 낯선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네 남자는 쉴 틈 없이 성장하는 중이다.

 

새로운 노래, 새로운 희망

더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전하고 싶어 빨리 컴백했다는 AB6IX의 진심은 이번 앨범에도 고스란히 담겨있다. “기존에 있던 곡을 새롭게 리믹스한 것이라 팬분들께 신선함으로 다가가지 않을까 싶다. 데뷔 이후로 가이드를 듣고 소름 돋은 적은 처음이었다”라는 우진, “우리 에비뉴 분들이 피처링을 해주셨기 때문에 훨씬 더 극적으로 다가온다”라는 대휘, “콘서트에서 부르게 되면 눈물 날 것 같다”라는 웅의 말처럼 멤버 모두가 컴백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한편, 지난 21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새 타이틀곡 ‘불시착(STAY YOUNG)’’을 선보인 그룹 AB6IX는 진정성 가득한 가사와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를 완성해 많은 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이전에 보여준 적 없던 세련된 팝 댄스 장르를 완벽 소화한 네 남자의 희망찬 무대가 지친 일상에 위로를 전해주고 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연희, 청순-우아 넘나드는 봄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