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핵심 사업인 스마트시티 건설에 속도낼 것"

"28개 지자체 교통·환경·안전 도시문제 해결 위한 스마트화 사업 시행"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0/23 [09:51]

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핵심 사업인 스마트시티 건설에 속도낼 것"

"28개 지자체 교통·환경·안전 도시문제 해결 위한 스마트화 사업 시행"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10/23 [09:51]

▲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2일), 인천 송도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를 방문해 한국판 뉴딜 대표과제로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현황을 점검했다.   © <사진제공=청와대>



 

- 통합운영센터 방문 공유주차 서비스, 수요응답형 버스 등 사례 청취

-2025년까지 스마트시티에 10조 원 투자 15만 개 일자리 창출

-"2027년까지 레벨 4단계 완전 자율주행 세계 최초로 상용화"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2일), 인천 송도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를 방문해 한국판 뉴딜 대표과제로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현황을 점검했다. 

 

스마트시티는 도시에 ICT, 빅데이터 등 신기술을 접목해 인구 집중에 따른 주거, 교통, 환경 등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도시 모델입니다. 오늘 방문한 인천 송도는 스마트시티 개념을 처음 도시 관리에 도입하고, 지난 20여 년 동안 이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왔다.

 

문재인 대통령은 먼저 스마트시티의 '머리' 역할을 하는 통합운영센터를 찾았다.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정류장 내에 버스정보안내기가 버스도착 정보, 날씨, 재난 정보 등을 안내하고, CCTV와 비상벨이 설치되어 있어 위급상황 시에도 대응을 할 수가 있다"며 교통·화재·방범 등 비상상황에 효과적으로 대응했던 사례를 설명했다.

이후, 한국판 뉴딜 연계 스마트시티 추진전략 보고대회에 참석한 대통령은 "정부는 디지털과 그린을 결합한 한국판 뉴딜의 핵심 사업으로 스마트시티 건설에 속도를 내겠다"며 "세계에서 한발 앞서 스마트시티 시대를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문 대통령은 "정부는 2년 전부터 ‘스마트시티’ 정책을 중점 국정과제로 선정하고, 국가시범도시 건설을 비롯한 도시 문제해결에 디지털 기술을 폭넓게 적용해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전국 28개 지자체에서 교통, 환경, 안전과 같은 도시문제를 해결하는데 스마트화 사업이 시행되고 있다"며 그 대표적인 예로 공유주차 서비스, 수요응답형 버스, 대형승합 택시 등을 언급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제 우리는 한국판 뉴딜로 세계 최고의 스마트시티 국가로 나아가고자 한다"며 "정부는 2025년까지 스마트시티 사업에 10조 원을 투자하고 15만 개 이상의 일자리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전국의 도로, 철도, 교량 등에 사물인터넷 센서를 부착해 실시간 상황을 분석하며 안전하게 관리하고, 유지보수 비용도 획기적으로 줄일 것"이라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하천과 댐, 상하수도, 도로에 원격 제어시스템을 구축해 장마와 폭우, 산사태, 화재 등 자연재해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물류, 배송의 디지털화를 위해 2022년까지 로봇과 드론 배송을 활용한 스마트 물류시범도시를 조성하고 2025년까지 100개의 스마트 물류센터를 만들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자율주행 기술경쟁력과 관련해 "2025년까지 전국의 주요 도로에 기지국과 센서를 설치하고, 전국 4차로 이상 도로의 3D 정밀도로지도를 만들어, 차량-도로 간 협력주행 체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구체적인 계획을 밝혔습니다. 또, "2027년까지 레벨 4단계의 완전 자율주행을 세계 최초로 상용화하겠다"고 부연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국가시범도시에서부터 시민들이 직접 스마트시티 계획과 운영에 참여해 도시문제를 함께 해결하며 삶의 질을 높이고, 개인정보보호에도 지혜를 모을 것"이라고도 밝혔다. 

 

국토교통부의 스마트시티 실행전략 보고도 이어졌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2018년부터 구축한 스마트시티 데이터허브 플랫폼을 활용해 '코로나 역학조사시스템'을 개발한 사례를 설명했다. 김 장관은 "24시간 걸리던 확진자 동선 분석을 단 10분으로 단축시켜 K-방역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세종시범도시 건설을 담당하는 한국토지주택공사 변창흠 사장을 연결해, 현재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추진전략 보고대회를 마친 문재인 대통령은 자율협력주행체계 장비를 개발하고 있는 디지털SOC 중소기업 ㈜카네비컴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라이다(LiDAR) 시연과 자율협력주행체계 연구개발 모습도 둘러보며 "2027년까지 레벨 4단계의 자율주행 상용 체계를 세계 최초로 만들겠다는 것이 충분히 가능한 일"인지 질문했다.

이에 정종택 대표는 "저희가 하고 있는 것은 통신 분야와 라이다 센서인데 통신과 라이다 센서만 올라가면 4단계도 충분히 가능하다"고 답했다. 

 

이번 일정은 지역균형 뉴딜 첫 번째 지역방문이자 데이터댐, 해상풍력단지, 그린스마트스쿨, 스마트그린산업단지, 문화콘텐츠산업에 이은 여섯 번째 한국판 뉴딜 현장 행보이다.

 

penfree1@hanmail.net

 

 

 

President Moon Jae-in, "We will speed up the construction of smart cities, the core project of the Korean New Deal"

"Execution of smart projects to solve traffic, environment, and safety city problems in 28 local governments"

 

-Visit the integrated operation center and listen to examples such as shared parking service and demand-response bus

-Invest 10 trillion won in smart cities by 2025 and create 150,000 jobs

-"The world's first commercialization of level 4 fully autonomous driving by 2027"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President Moon Jae-in visited the Incheon Songdo Smart City Integrated Operation Center today to check the status of the smart city project being promoted as a representative task for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Smart City is a city model for solving urban problems such as housing, transportation, and environment due to population concentration by incorporating new technologies such as ICT and big data into cities. Incheon Songdo, who visited today, introduced the concept of smart city to urban management for the first time, and has continuously developed it over the past 20 years.

 

President Moon Jae-in first looked for an integrated operation center that serves as the'head' of the smart city. Incheon Free Economic Zone Commissioner Lee Won-jae said, "The bus information guide inside the stop provides information on bus arrivals, weather, and disaster information, and CCTV and emergency bells are installed so that we can respond even in emergencies." It explained the case of effectively responding to emergency situations such as.

After that, the President, who attended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linked Smart City Promotion Strategy Report Contest, said, "The government will speed up the construction of smart cities with the core business of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that combines digital and green." "I will."

 

In addition, President Moon explained, "Since two years ago, the government has selected the'smart city' policy as a key national task and has applied digital technology widely to solving urban problems, including the construction of a national model city."

He added, “At present, 28 local governments across the country are implementing smart projects to solve urban problems such as transportation, environment, and safety,” he cited as a representative example of shared parking services, demand-response buses, and large-sized passenger taxis.

President Moon Jae-in said, "Now we want to advance to the world's best smart city country with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he promised, "The government will invest 10 trillion won in smart city projects and create more than 150,000 jobs by 2025."

 

In addition, President Moon said, "By attaching IoT sensors to roads, railroads, and bridges across the country, we will analyze real-time situations and manage them safely, and significantly reduce maintenance costs." In addition, he added, "We will protect the lives and safety of people from natural disasters such as rainy seasons, heavy rains, landslides and fires by establishing remote control systems in rivers, dams, water and sewage systems, and roads."

 

In addition, he explained, "To digitize logistics and delivery, we plan to build a smart logistics pilot city using robot and drone delivery by 2022 and create 100 smart logistics centers by 2025."

In particular, President Moon said, "By 2025, we will install base stations and sensors on major roads across the country by 2025, create maps with 3D precision on four or more lanes across the country, and establish a vehicle-road cooperative driving system. "It will be," he revealed a specific plan. In addition, he added, "We will commercialize the world's first level 4 fully autonomous driving by 2027."

 

In addition, President Moon said, "From the national model city, citizens will directly participate in smart city planning and operation, solve urban problems together, improve the quality of life, and gather wisdom in protecting personal informatio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reported on the smart city implementation strategy.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Kim Hyun-mi explained the case of developing a'corona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system' using the smart city data hub platform established in 2018. Minister Kim said, "We were able to raise the status of K-Defense by shortening the analysis of the movement of confirmed patients from 24 hours to just 10 minutes." Next, he connected the president of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Byun Chang-heum, who is in charge of the construction of the Sejong pilot city, and checked the current progress.

 

President Moon Jae-in, who finished the implementation strategy report contest, visited Carnebicom, a digital SOC small and medium-sized company that is developing autonomous cooperative driving system equipment. President Moon looked at the demonstration of LiDAR and R&D of autonomous driving system and asked whether it is possible to create the world's first commercial autonomous driving system of level 4 by 2027.

In response, CEO Jeong Jong-taek replied, "What we are doing is the communication field and the lidar sensor, but if only the communication and lidar sensor are raised, four steps are possible."

 

This schedule is the first local visit to the Regional Balanced New Deal and the sixth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following the Data Dam, Offshore Wind Farm, Green Smart School, Smart Green Industrial Complex, and Cultural Contents Industry.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