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윤정, “‘K-방역’으로 코로나19 수도권 재확산을 막아내자”

“세계 방역의 표준인 ‘K-방역’으로 생명과 안전의 골든타임을 지켜내야 한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5/29 [12:50]

허윤정, “‘K-방역’으로 코로나19 수도권 재확산을 막아내자”

“세계 방역의 표준인 ‘K-방역’으로 생명과 안전의 골든타임을 지켜내야 한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05/29 [12:50]

▲ 허윤정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치료제 TF단장이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관련 종합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허윤정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오늘 29일 오전 현안 서면 브리핑에서 “‘K-방역’으로 코로나19 수도권 재확산을 막아내자”고 밝혔다.

 

허윤정 대변인은 “코로나19 수도권 재확산 조짐에 정부가 사실상 사회적 거리두기에 준하는 강도 높은 조치에 들어갔다”면서 “부천 쿠팡물류센터를 중심으로 최근 직장이나 학원, 노래방 등 감염경로가 다양화됨에 따라, 국민 안전과 등교 수업을 시작하고 있는 학생들을 보호하기 위한 불가피한 결정이다”고 덧붙였다.

 

허 대변인은 “어제(28일) 정부 발표에 따라 내달 14일까지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공공다중시설 운영이 한시적으로 중단된다”며 “학생들이 주로 이용하는 학원과 PC방에 대한 이용 자제를 권고하고 모든 부문에 방역도 대폭 강화”될 예정이다.

 

이어 허 대변인은 “어제 청와대 회동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요청에 여야 원내대표는 코로나19 국난 극복을 위한 초당적 협력을 다짐했다”면서 “국민의 일상을 지켜내기 위한 대책 마련에 국회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라며 “앞으로 2주간이 수도권 대유행을 막을 중요한 타이밍이다”며 “세계 방역의 표준인 ‘K-방역’으로 생명과 안전의 골든타임을 지켜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허 대변인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국민과 방역당국, 지자체가 지혜를 모아야 한다. 모두가 방역의 주체로서 안전수칙을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생활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윤정 대변인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에 따른 불편함을 묵묵히 감내해 주고 계신 국민들께 송구하고 감사드린다”라면서 “더불어민주당은 ‘K-방역’을 기반으로 수도권 재확산 방지를 위한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국민의 삶이 제자리를 찾도록 모든 노력을 다할 것” 이라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수지, 과한 꾸밈 없이도 시선 압도하는 화보 장인의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