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설 맞아 파트너사 납품대금 8,200억 앞당겨 지급

약 19,000개 중소파트너사 대상 평균 13일 앞당겨 설 전 지급 완료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01/09 [18:10]

롯데, 설 맞아 파트너사 납품대금 8,200억 앞당겨 지급

약 19,000개 중소파트너사 대상 평균 13일 앞당겨 설 전 지급 완료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01/09 [18:10]

 

▲ 롯데백화점, 롯데정보통신, 롯데글로벌로지스 등 33개사 참여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롯데는 설 명절을 맞아 파트너사들의 자금 운용에 도움을 주기 위해 납품대금 약 8,200억 원을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


중소 파트너사들이 명절에는 급여 및 상여금 등 일시적으로 자금이 많이 필요하다는 점을 감안해 앞당겨 지급하기로 한 것이다.


롯데백화점, 롯데정보통신, 롯데글로벌로지스, 롯데칠성음료 등 33개사가 대금 조기 지급에 참여하며, 약 19,000개의 중소 파트너사가 혜택을 보게 된다. 롯데는 연휴 3일 전인 1월 21일까지 모든 대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는 평상시 대비 평균 약 13일을 앞당겨서 지급하는 것이다.


한편, 롯데는 ESG(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에 기반하여    롯데그룹사 동반성장을 평가하는 등 파트너사와의 공감(共感)ㆍ공생(共生)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롯데는 동반성장펀드를 9,640억원 규모로 운영하고 있다. 동반상생펀드는 롯데 출연금의 이자를 활용해 파트너사 대출 이자를 자동 감면해주는 것으로 롯데와 파트너사와의 상생을 도모하는 프로그램이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의류 화보로 전한 우아한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