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자재단,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도자로 보는 인문학’ 참여자 모집

도자재단, 7월 5일부터 ‘도자로 보는 인문학’ 문화강좌 참여자 선착순 모집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10:17]

한국도자재단,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도자로 보는 인문학’ 참여자 모집

도자재단, 7월 5일부터 ‘도자로 보는 인문학’ 문화강좌 참여자 선착순 모집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9/07/16 [10:17]

▲ 한국도자재단 2018 경기도자박물관 지역문화유산교육 하문식 교수 강의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한국도자재단은 도예가 및 시민을 대상으로 ‘2019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 도자로 보는 인문학’ 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박물관협회 주관, 한국도자재단이 시행하는 ‘2019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은 오는 9월 20일부터 12월 11일까지 총 20회에 걸쳐 경기도자박물관에서 운영된다.

 

이번 인문학 강좌는 인류문화유산인 도자를 통해 문화의 가치를 일깨우고, 우리도자 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자 기획된 것으로 ‘깊이 있는 우리도자 이야기’를 주제로 하는 일반강좌와 ‘분청 조선왕실의 백자’를 주제로 하는 심화강좌로 나뉘어 진행될 예정이다.

 

모든 강좌의 참가비는 무료이며, 강좌별 모집인원은 선착순 50명 내외로, 강좌를 80%이상 수강한 참여자에게 수료증이 발급된다.

 

특히, 일반 및 심화과정을 모두 수료한 참여자는 경기도자박물관 해설사 및 교육프로그램 강사로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될 예정이다.

 

‘2019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 도자로 보는 인문학’ 프로그램은 인류문화에 관심있는 도예가 및 문화해설사, 일반 시민 등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이메일또는 현장접수를 통해 참가신청을 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과 강좌일정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한국도자재단은 지난해 ‘이천세계도자센터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을 통해 연간 1,120명의 참여자를 모집한 바 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