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미노피자, 소아암환자 치료기금 5천만 원 전달

이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6/03/25 [21:03]

도미노피자, 소아암환자 치료기금 5천만 원 전달

이상호 기자 | 입력 : 2016/03/25 [21:03]

 

▲ 오광현 도미노피자 대표(왼쪽에서 세번째)와 권오정 삼성서울병원장(왼쪽에서 네번째)(사진제공: 삼성서울병원)     ©

 

 

도미노피자가 25일 삼성서울병원에 소아암환자 치료기금 5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도미도피자는 2006년부터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 아이들의 복지향상 및 의료비 지원 등을 목적으로 전국 420여 개 매장에서 세트 메뉴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희망나눔기금’으로 적립, 지금까지 총 4억원을 삼성서울병원에 소아암환자 치료비로 기탁했다.

도미노피자 차현주 이사는 “어려운 여건 때문에 제대로 치료받지 못하는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파 기부활동을 실천하고 있다”며, “삼성서울병원에 전달한 이 기금을 통해 많은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후원금 전달식에는 삼성서울병원 권오정 원장, 정규하 행정부원장, 이준혁 대외협력실장 그리고 김형진 사회공헌팀장이 함께 참석해 도미노피자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의류 화보로 전한 우아한 근황
많이 본 기사